도서 상세정보


놀이하는 유아 - 호모 루덴스를 향하여

저자임수진, 김윤희, 박형신, 이승하, 장경은, 탁정화

  • 발행일2019-05-10
  • ISBN978-89-994-0893-9(03370)
  • 정가15,000
  • 페이지수220
  • 사이즈신국판(152*225)

도서 소개

「유아교육 디딤돌 시리즈」를 출간하며

사단법인 한국유아교육학회는 1975년 우리나라 유아교육분야에서 최초로 창립된 학회로 유아교육학의 학문적 연구와 현장교육의 발전을 위해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한국유아교육학회는 창립 이후 지금까지 정기적인 국내외 학술대회 개최와 국내 및 국제학회지 발간을 통해 회원들 간의 학술적 교류와 소통에 힘쓰고 있습니다.

연구물로는 1995년부터 5년 단위로 ‘유아교육백서’를 발간해 왔으며, 1996년에는 유아교육학 분야 용어의 학술적 정의를 규정하는 ‘유아교육 용어사전’을 발간한 바 있습니다. 특히 한국유아교육학회가 그동안 지속적으로 발간해왔던 ‘유아교육백서’는 우리나라 유아교육분야의 기초 동향은 물론 교육과정과 교사교육, 유아교육재정과 행정, 법률 등의 내용과 그 의미를 분석함으로써 유아교육학 분야의 연구를 위한 중요한 자료가 될 뿐 아니라 정책수립의 기초가 되었습니다. 그러나 최근에는 유아교육학 분야와 관련된 통계나 기초자료에 대한 데이터베이스의 구축으로 인해 그동안 저희 학회가 발간해 왔던 유아교육백서의 내용과 형식에도 변화가 필요하게 되었습니다.

이에 한국유아교육학회는 그동안 출판해왔던 ‘유아교육백서’의 내용을 변화시켜 유아교육학 분야에서 중요한 개념이나 현상 또는 과제와 관련된 학문적 탐구를 심화시키면서도 현장 실제와의 연계방안을 제시하고자 합니다. 또한 그간 다양한 주제를 하나의 단행본에 담았던 형식을 바꾸어 주제별로 심화된 전문서적인 ‘유아교육 디딤돌 시리즈’로 출판하고자 합니다. 유아교육학의 기초가 되는 주요 개념이나 용어에 대한 기본적이면서도 학술적인 탐색이므로 이 서적의 내용이 바로 유아교육학 이해의 기초가 되며, 디딤돌이 된다는 의미에서 ‘유아교육디딤돌 시리즈’로 이름 짓게 되었습니다. 앞으로 한국유아교육학회에서 유아교육 디딤돌 시리즈로 출판하고자 하는 주제는 수없이 많습니다. 놀이, 부모, 교육과정, 기질, 상호작용, 자기조절, 민감성, 문제행동, 교사, 유아중심, 우리 전통문화 등과 같은 주제는 우리 학문분야에서 중요하고 익숙하면서도 정리가 필요한 개념이기도 하고, 현장 교육 실제와의 연계가 필요한 것이기도 합니다.

이러한 작업의 시작으로 한국유아교육학회에서는 ‘놀이하는 유아-호모 루덴스를 향하여’를 출판하게 되었습니다. 이 책의 저자들은 유아기 놀이의 의미에서부터 놀이가 유아의 사회성과 창의성 발달에 미치는 영향은 물론, 학습의 과정으로서 유아기 놀이의 가치와 접근방식을 제시해주고 있습니다. 이 책의 집필을 위해 지난 한 해 동안 임수진 교수와 함께 작업한 연구자들이 많은 수고를 해 주었습니다. 주제에 대한 토론이나 내용 구성은 물론, 초고를 작성한 후 추계학술대회에서원고를 발표하여 학회 회원의 의견을 수렴하는 과정도 거쳤습니다.

이번에 첫 디딤돌 시리즈를 기획하면서 저자들은 물론 한국유아교육학회 회원 여러분들의 많은 제안과 격려가 있었습니다. 이후에도 학회에서는 학회 회원 여러분들에게 과제 공모절차를 통해 계속해서 많은 주제를 발굴하고 논의를 심화시켜 ‘유아교육 디딤돌 시리즈’를 지속적으로 출판할 것입니다.

이번 책의 출판 과정이 어렵고 힘들었던 만큼 유아교육학 분야의 연구자와 후학들에게 많은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합니다. 대학이나 대학원에서 공부하는 후학들에게는 물론 많은 연구자나 현장 전문가들에게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합니다. 마지막으로 이 책 시리즈를 기획하는 과정에서 노고를 아끼지 않았던 사단법인 한국유아교육학회 임원들, 특히 기획부 임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아울러 한국유아교육학회의 연구물 발행을 위해 모든 노력을 아끼지 않고 도움을 주신 박철용 회장님과 양서원에도 감사드립니다.

2019년 봄

21대 사단법인 한국유아교육학회

회장 정 미 라

 

차례

 

「유아교육 디딤돌 시리즈」를 출간하며

머리말

우리가 알고 있는 놀이에 대한 ‘익숙한’ 이야기 / 놀이에 대한 서로 다른 생각 / 이 책의 목표

 

chapter01 놀이와 자유 : 아동기 놀이의 시작

여는 글 / 아동기의 탄생과 놀이 / 자유놀이 / 자유와 구속 / 시간과 공간의 확장성 / 교실에서의 자유와 놀이, 그리고 경험 / 닫는 글

 

chapter02 놀이와 사회성 : 놀면서 배우는 도덕적 가치

여는 글 / 놀이와 규칙 / 자율성 : 내면화된 가치 / 긴장과 갈등 / 놀이, 또래관계, 도덕적 가치 / 닫는 글

 

chapter03 놀이와 창조성 : 놀이 속 물리적 세계와 상상의 연결

여는 글 / Homo Creative 창조적 인간 / 어포던스와 물리적 세계의 만남 / 사물놀이: 사물과 사물의 연결은 혁신과 창조의 행위이다. / 사물놀이와 지적활동 / 상징놀이 / 닫는 글

 

chapter04 놀이와 몰입 : 배움의 통로

여는 글 / 유아의 몰입을 이끌어 내는 놀이 / 놀이에 대한 다양한 해석 / 놀이를 통한 배움 : 교사-유아의 복잡한 관계 / 닫는 글

 

맺는말

놀이, 만화경으로 들여다보기 / 놀이로 유아와 함께하기 / 글을 맺으며

찾아보기

 

저자 소개

임수진

덕성여자대학교와 동 대학원에서 유아교육 전공으로 학사와 석사 및 박사 학위를 받았다.

한국과학기술원의 ‘R-러닝지원단’에서 R-러닝 관련 연구를, 서울특별시유아교육진흥원 등에서 ‘유아미술교육’ 관련 연구를 수행하였다.

최근 관심 분야는 ‘시각문화에 대한 읽기(visual literacy)와 유아교육현장에서의 매체활용’, ‘유아교육과정’, ‘유아수학교육’ 등이다. 현재 동신대학교 유아교육과에 부교수로 재직 중이다.

 

김윤희

유아교육 전공으로 덕성여자대학교에서 학사학위를, 이화여자대학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Indiana University at Bloomington에서 유아교육전공으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최근 한국산업평가관리원으로부터 지원받는 ‘디지털블록 시스템 개발’ 연구에 참여하고 있으며, 미래교육의 방향성에 관심을 갖고 있다.

‘신체활동과 실행기능의 관계’와 ‘영유아의 수면패턴과 문제행동의 관계’ 연구에도 꾸준한 관심을 갖고 있다. 현재 덕성여자대학교 유아교육과 조교수로 재직 중이다.

 

박형신

덕성여자대학교와 동 대학원에서 유아교육 전공으로 학사와 석사학위를 받았고 전남대학교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받았다.

‘유아음악교육’과 ‘국악교육’ 등의 연구를 수행하였고, 최근 관심 분야는 ‘유아를 위한 문화예술 프로그램’과 ‘유아문화예술교육을 위한 교사교육’ 등이다.

현재 강릉원주대학교 유아교육과에 교수로 재직 중이며, 강릉원주대학교 부설유치원의 원장을 맡고 있다.

 

이승하

중앙대학교 유아교육과를 졸업한 후, 영국의 Oxford Brookes University에서 아동발달심리로 석사(MSc), Goldsmiths College, University of London의 심리학과에서 유아기 괴롭힘(bullying)을 주제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최근 한국연구재단의 지원으로 ‘유아기 괴롭힘과 또래관계, 지배력’을 주제로 연구를 수행하였다. 주요 관심사는 유아기 괴롭힘(bullying), 또래관계, 유아 사회성/도덕성 교육, 유아기 괴롭힘 예방책 등으로, 이와 관련한 연구들을 진행해오고 있다. 현재 중앙대학교 유아교육과에 조교수로 재직 중이다.

 

장경은

성균관대학교에서 아동학 전공으로 학사학위를 받고, Columbia University, Teachers College와 University of Wisconsin-Madison에서 유아교육 전공으로 석사 및 박사학위를 받았다.

한부모 가정 어머니들의 양육 경험에 대한 질적 연구와 유아의 수줍음 관련 연구를 수행하였다.

최근 관심 분야는 ‘영유아의 스마트폰 과의존’과 ‘유아의 수줍음’ 그리고 ‘유아와 아동의 행복’ 등이다. 현재 경희대학교 아동가족학과에 부교수로 재직 중이다.

 

탁정화

부산대학교와 동 대학원에서 유아교육 전공으로 학사와 석사 및 박사학위를 받았다.

최근 한국연구재단의 지원으로 ‘그릿증진 교사교육, 유아교사 마인드셋’을 주제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최근 관심 분야는 ‘긍정심리학과 유아교육’, ‘유아강점의 인식과 활용’ 등이다. 현재 동양대학교 유아교육과에 조교수로 재직 중이다.